신개념 세라믹 치료 ‘미니쉬 솔루션’ 공개

2021.10.25 15:19:25 제940호

미니쉬테크, 자연치 보존 위한 최적의 방법

 

[치과신문_전영선 기자 ys@sda.or.kr] 미니쉬테크놀로지(대표 강정호·이하 미니쉬테크)가 지난달 25일 제1회 미니쉬 아카데미 ‘Minish 1Day Immersion Course’를 서울 논현동에 위치한 미니쉬 컨퍼런스홀에서 개최했다.

 

세미나에는 최진호 원장(미니쉬치과병원), 이상길 원장(미니쉬치과병원), 곽해성 원장(미니쉬치과병원), 김경덕 원장(좋은솜씨죽전치과) 등이 연자로 나서 자연치 보존을 최우선으로 하는 세라믹 치료 ‘미니쉬 솔루션’에 대한 임상과 적용방법 등을 가감 없이 공유했다.

 

특히 △생체모방 이론에 근거한 최신 장비와 각종 디지털 시스템 △안모 분석기술 △치아와 가장 유사한 재료를 활용해 최종적으로 자연치의 건강함을 다시 복원해내는 융복합 기술 △‘미니쉬 솔루션’의 연구개발 과정과 다년간 쌓은 실제 임상케이스 등을 다뤄 이목을 집중시켰다.

 

미니쉬 아카데미를 수료한 자는 MMD(Minish Members Doctors)로 인정, 정품 ‘미니쉬 솔루션’을 통한 세라믹 치료를 할 수 있게 된다. 이는 의료진의 임상경력과 누적 시술 케이스에 따라 등급이 분류되고, 미니쉬 클리닉 의료 등급제도를 통해 환자는 보다 안전하고 만족도 높은 치료를 받게 된다. 여기서 더 나아가 MMC(Minish Members Clinic) 설립자격을 얻기 위해선 보다 까다로운 절차를 거쳐야 한다.

 

미니쉬테크는 구강건강의 중요성이 날로 높아짐에 따른 향상된 구강건강 솔루션을 제공하고, 치의학 기술의 산업화와 신의료기술의 개발을 바탕으로 한 교육 제공을 위해 설립됐다. 이들이 개발한 ‘미니쉬 솔루션’은 치아에 불필요한 삭제 없이 손상된 치아 부위에 치아와 가장 비슷한 재료를 유사한 형태로 채워 넣어 손상된 치아와 잇몸의 심미 기능을 회복하는 세라믹 치료다. 평생 단 하나뿐인 영구치를 오랜 시간 건강하게 쓸 수 있도록 치아의 에나멜을 보존하고 개선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수많은 임상 케이스 검증으로 치과계와 치과치료를 고민하는 환자들의 신뢰를 얻어왔다.

 

미니쉬테크 강정호 대표는 “앞으로도 치과계 발전과 국민들의 구강건강 향상을 위한 연구와 개발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전영선 기자 ys@sda.or.kr
본 기사의 저작권은 치과신문에 있으니, 무단복제 혹은 도용을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광나루로 257(송정동) 치과의사회관 2층 / 등록번호 : 서울아53061 / 등록(발행)일자 : 2020년 5월 20일 발행인 : 김민겸 / 편집인 : 이재용 / 발행처 : 대한치과의사협회 서울지부 / 대표번호 : 02-498-9142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