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치과보철학회, 심준성 신임회장 취임

2021.12.13 14:35:43 제946호

“진정한 치과임상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구축”

[치과신문_김영희 기자 news001@sda.or.kr] 대한치과보철학회(회장 권긍록·이하 보철학회)는 지난 3일 2021년 정기대의원총회를 개최하고, 심준성 신임회장을 선출했다. 

 

학회의 관심 속에 취임한 심준성 신임회장(연세치대 치과보철학교실)은 “코로나19로 인해 시행된 온라인교육, 비대면 회의 등 공통의 경험을 바탕으로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준비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많은 성과를 이룬 권긍록 회장 및 31대 집행부에 감사드린다”면서 그 노하우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는 의지를 피력한 것.

 

심준성 신임회장은 또 “2년의 임기 동안 치과보철학의 학술적, 임상적 발전을 통해 국민 구강보건 향상과 회원들, 치과의사의 권익을 옹호하는데 기여할 사업들을 추진하고 구강보건 향상을 위한 조사 및 연구사업을 지속하겠다”고 강조했다. 틀니, 임플란트 급여화 과정에서 돋보였던 보철학회의 역할을 앞으로도 이어감과 동시에 정책개발사업에도 적극적이고 신속하게 나서겠다는 뜻을 밝혔다.

 

“디지털 덴티스트리, 데이터 덴티스트리의 흐름에도 치과보철학의 전통과 환자 중심의 가치를 지키면서 진정한 치과임상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이뤄내겠다”고 강조한 심준성 회장은 “보철학회의 온라인 교육원과 온라인 학술대회 플랫폼을 업그레이드함으로써 전공의 교육은 물론 인정의 회원의 임상 업그레이드에도 적극 활용될 수 있도록 함과 동시에 해외 여러 학술단체들과의 실질적인 교류의 장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혀 변화와 혁신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심준성 신임회장이 이끌어나갈 보철학회 32대 집행부의 임기는 2021년 12월부터 2년간이다.

 

김영희 기자 news001@sda.or.kr
본 기사의 저작권은 치과신문에 있으니, 무단복제 혹은 도용을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광나루로 257(송정동) 치과의사회관 2층 / 등록번호 : 서울아53061 / 등록(발행)일자 : 2020년 5월 20일 발행인 : 김민겸 / 편집인 : 이재용 / 발행처 : 대한치과의사협회 서울지부 / 대표번호 : 02-498-9142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