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2 (화)

  • -동두천 20.7℃
  • -강릉 17.2℃
  • 맑음서울 21.6℃
  • 구름조금대전 22.1℃
  • 구름많음대구 19.5℃
  • 흐림울산 17.3℃
  • 구름조금광주 21.2℃
  • 흐림부산 18.0℃
  • -고창 19.4℃
  • 맑음제주 20.7℃
  • -강화 19.1℃
  • -보은 21.8℃
  • -금산 20.2℃
  • -강진군 22.3℃
  • -경주시 17.9℃
  • -거제 19.0℃
기상청 제공

SIDEX

[New Goods & Hot productcs in SIDEX 2018] 지씨코리아

치과 수복물 접착 ‘G-CEM ONE’으로 통한다
지씨, SIDEX 2018서 주력상품 홍보 기대

 

[부스번호 C-209, C-301]


지씨코리아(이하 지씨)가 최근 새롭게 출시한 ‘G-CEM ONE’의 우수한 품질력을 직접 확인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된다. 지씨는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SIDEX 2018 치과기자재전시회에서 ‘G-CEM ONE’에 대한 대대적인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G-CEM ONE은 프라이머의 병용이 가능한 셀프 어데시브 레진시멘트로, △메탈 △CAD/CAM 보철물 △세라믹 △지르코니아 등 모든 수복물을 접착시키는 세계 최초의 유니버셜 레진시멘트다.

 

G-CEM ONE은 G-CEM LinkAce로 실적이 있는 접착성 모노머(MDP)의 배합으로 셀프 어데시브 효과를 실현했다. 또한 ‘G-CEM ONE Primer’는 G-CEM LinkAce와 G-Premio Bond로 실적이 있는 접착성 모노머(MDP, 4-MET, MDTP)를 배합해 강고한 접착력을 완성했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G-CEM ONE은 지씨만의 독자적인 최적의 화학 중합 개시제를 함유해 화학 중합성을 높임으로써 우수한 초기 경화성을 실현했다.

 

따라서 구강 내에서 장착 초기부터 높은 물성과 안정성을 발휘, 높은 화학 중합성으로 보철물의 종류와 상관없이 빛이 닿기 어려운 부위에서도 광중합과 유사한 수준의 압축강도, 굴곡강도 등의 안정적인 물성을 실현했다.

 

G-CEM ONE은 자체만으로 덴틴층과 에나멜층에 25MPa 이상의 높은 접착강도를 보이고 있으며, G-CEM ONE Primer를 병용했을 때는 50% 이상 향상된 접착강도를 나타낸다.

 

G-CEM ONE은 유니버셜(A2)과 화이트 색조로 구성돼 있다. 특히 화이트 색조는 오펙성이 있어 잉여 시멘트의 확인이 쉽고 메탈 코어의 증례에서도 메탈색을 차폐하여 밝은 심미성을 얻을 수 있다.

 

신종학 기자 sjh@sda.or.kr

관련기사




[논 단] 6·13 지방선거와 참여
지방선거가 바로 며칠 후다. 많은 언론이 걱정하듯이 이번 선거는 특히 주목받지 못하고 있다. 이미 한쪽으로 기울어진 선거판의 영향도 있고, 정책선거보다는 흑색선전이나, 대통령 인기에 기댄 묻어가기가 팽배한 현실에 더불어 남북대화, 북미대화 등 굵직한 사건들은 지방선거를 더욱 초라하게 만드는 것 같다. 지방정부의 역할이 아직 모호한 데다, 선거전에서 내세우는 정책이란 것이 대개 지역 유권자의 일차적인 욕망, 즉 경제적 욕망을 반영하는 것이 대부분인 지라 관심이 덜 가는 것 같기도 하다. 어쩌면 대선이 아닌 이상 구체적으로 정책을 살펴보지 않은 필자의 기억 문제일 수도 있겠다. 하지만 시민사회가 성숙하고, 민주주의도 한층 성숙해진 이때, 좀 더 적극적으로 지방선거에 임해야 하지 않을까 싶다. 가장 중요한 것은 무관심과 정치적 냉소주의를 넘어 후보의 정책을 살피고 투표에 참여하는 것이다. 여기에 더해, 보다 적극적으로 지역의 문제를 풀어나갈 수 있는 것들을 고민하고 합당한 정책들이 만들어지도록 정치 활동을 하는 것을 생각해 봐야 한다. 보건의료와 관련해, 지방의 문제를 살펴보면 현실은 매우 심각하다. 한국건강형평성학회가 지난 3월에 발표한 ‘17개 광역시도 및 2

배너

정해진 일과 정해지지 않은 일
출근을 해보니 기공실 싱크대 밑 부분에서 물이 새고 있었다. 하수관 연결 부위에 감아놓는 검정 테이프가 세월이 지나며 삭아서 발생한 일이다. 필자가 손수 검정 테이프를 새로 교체하고 물을 부어 확인한 후에 마무리 지었다. 개원한 지 20년이 되어가니 요즘은 늘 있는 일이다. 개원 초창기에는 인테리어 업자에게 전화하고 빨리 오지 않는다고 하루 종일 노심초사를 했었다. 사실 업자에게 연락이 되어도 업자가 다시 배관공에게 연락을 하여야 하고 그 기술자들이 내원하기까지는 며칠이 걸리는 것이 보통이다. 그럴 때마다 성질이 급한 필자가 직접 고치다보니 이젠 웬만한 것은 직접 고칠 수 있는 실력(?)을 지니게 되었다. 보통 검정테이프 수명이 10년 정도이니 검정테이프로 마감한 공사는 대부분 10년이면 문제가 발생하기 시작한다. 검정테이프가 사용되는 곳은 다양하다. 우선 전기시설이 많고 다음으로 배수시설 연결부위이다. 압력을 받지 않는 곳이라면 문제 발생 가능성이 적지만 컴프레셔나 석션 등과 같이 압력을 받는 기계의 연결부위나 물이 흐르는 배수관련 부위는 조금만 상해도 누수가 발생하기 쉽다. 그래서 요즘은 문제가 발생하면 우선 검정 테이프가 있는 부위를 먼저 점검한다. 검
치과경영지원 10년차, 김부장이 전하는 치과생활 리얼 스토리-9
이 글을 읽고 계시는 원장님들께 여쭤봅니다. 원장님 치과 직원들의 평균 근속 연수는 얼마나 되나요? 6개월, 1년, 3년 등 다양한 답변이 나올 것이라 생각됩니다. 치과 관련 구인구직 사이트를 보면 하루에도 수많은 치과들이 직원을 구인하는 공고를 올리고 있습니다. 구인글을 읽어보면 치과들의 복지가 정말 좋아졌다는 생각이 듭니다. 출산휴가나 육아휴직 보장, 주5일 근무는 기본이고, 숙소제공, 매달 인센티브, 근속연수에 따른 추가 보너스, 학비 지원 등 대기업들 못지않게 다양한 복지제도를 마련해둔 치과들이 참 많습니다. 이렇게 좋은 근무환경을 자랑하는 치과들이 많지만, 다른 직종에 비해 직원들의 이직률은 높은 편입니다. 몇 년 전 치과 병·의원의 치과위생사 이직 사유와 직업만족도, 원장 리더십과 치과위생사들의 직무 상관관계 등을 심도 깊게 다룬 연구논문이 발표되어 관심을 받았습니다. 논문 내용 중, 치과위생사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를 이야기 해보겠습니다. 치과위생사의 직장 선택의 우선순위는 무엇일까요?(중복답변 허용)라는 질문에 81.8%에 달하는 90명의 치과위생사가 ‘좋은 근무환경’을 선택했으며 △좋은 임금(76.4%) △직장의 안정성(33.6%) △높