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1.3℃
  • 구름많음강릉 0.2℃
  • 구름많음서울 2.2℃
  • 맑음대전 2.5℃
  • 구름많음대구 3.9℃
  • 구름많음울산 4.8℃
  • 구름많음광주 4.5℃
  • 구름많음부산 7.5℃
  • 흐림고창 -1.1℃
  • 구름조금제주 11.1℃
  • 구름많음강화 -2.6℃
  • 구름조금보은 -1.9℃
  • 구름조금금산 -1.2℃
  • 구름조금강진군 3.8℃
  • 구름많음경주시 1.5℃
  • 구름많음거제 7.9℃
기상청 제공
PDF 바로가기

다음달 18일 이대서울병원 개원 기념 학술대회

URL복사

치의학 역사부터 최신 디지털까지

치의학 역사부터 최신 디지털 활용 임상까지 주요 핵심을 짚어주는 기회가 찾아온다.


이화여자대학교 임상치의학대학원(원장 김선종·이하 이대임치원)은 다음달 18일 이대서울병원에서 ‘2019 치과종합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지난 2월 이대서울병원 개원을 기념해 마련된 이번 학술대회는 ‘하루에 충분한 모든 임상과의 요점정리’를 대주제로 마련된다.


학술강연은 이주연 원장(세브란스치과)이 연자로 나서 ‘한국 치의학 역사를 통해 배우는 발전의 힘’을 주제로 시작을 알린다. 또한 박정철 교수(단국치대)와 김희진 교수(연세치대)가 각각 △덮지 않은 뼈, 골이 될까? 임플란트 동시 GBR의 예후 △앞서가는 임상치의를 위한 해부학 강의 등을 주제로 강연을 이어간다.


오후에는 먼저 김성택 교수(연세치대)가 코골이 및 수면무호흡증의 구강장치 치료에 대한 강연으로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아울러 이대임치원 김선종 원장이 직접 연자로 나서 ‘약물관련 턱뼈괴사질환 이것만은 알아야’를 주제로 열띤 강연을 선보일 전망이다.


또한 성상진 교수(울산의대서울아산병원), 김성오 교수(연세치대)가 연자로 나서 최신 디지털교정치료와 치아 맹출장애 진단 및 해결에 대한 내용을 다룬다. 이어 박지만 교수(연세치대)는 구강스캐너를 경제적으로 활용하는 임상팁을 전해 눈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뿐만 아니라, 정일영 교수(연세치대)가 근관치료 후에도 통증을 호소하는 환자들에 대한 임상적 노하우를 전한다. 아울러 마지막 강연은 김형준 교수가 ‘하치조신경손상의 진단과 해결(언제까지 기다리나)’을 주제로 장식할 예정이다.


사전등록은 다음달 14일까지며 5만원에 가능하다. 전공의와 공보의는 3만원이다. 이번 학술대회 참가자는 치협 보수교육점수 4점을 인정받을 수 있다.


한편 이대임치원은 지난해 10월 ‘이화치과 60주년 기념식 및 학술대회’를 개최, 이화치과의 지난 60년 역사를 되돌아보고 새로 개원한 이대서울병원이 나아갈 미래 방향을 모색한 바 있다.

 

김인혜 기자 kih@sda.or.kr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심리학 이야기

더보기

치과경영

더보기

오한솔 포토에세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