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6 (토)

  • 구름조금동두천 5.4℃
  • 흐림강릉 8.3℃
  • 맑음서울 6.0℃
  • 구름많음대전 5.3℃
  • 구름많음대구 8.3℃
  • 구름많음울산 11.5℃
  • 연무광주 8.1℃
  • 구름많음부산 10.6℃
  • 구름많음고창 3.9℃
  • 흐림제주 10.6℃
  • 구름많음강화 4.4℃
  • 구름많음보은 3.4℃
  • 흐림금산 3.4℃
  • 구름많음강진군 8.4℃
  • 흐림경주시 6.0℃
  • 구름많음거제 8.4℃
기상청 제공
PDF 바로가기

보존-치주과학회, 종합학술대회 동시개최

URL복사

선택 폭 넓힌 ‘융합형’ 학술대회, 오는 22~23일

대한치과보존학회(회장 조병훈·이하 보존학회)와 대한치주과학회(회장 조기영·이하 치주과학회)가 동시 개최하는 종합학술대회가 오는 22~23일 더케이호텔에서 개최된다.


양 학회는 학술대회 장소와 시간을 공유하면서 회원들을 위한 폭넓은 학문적 교류에 나선다. 보존학회 또는 치주과학회에 등록한 회원은 장소의 경계, 소속 학회의 구분 없이 원하는 강연을 모두 들을 수 있다.


학문의 발전과 함께 전문화, 세분화가 이뤄지고 있지만, 반대로 융합연구의 중요성도 점차 강조되고 있다. 치과 임상에서도 마찬가지다. 보존과 의사들은 “치주진료에 대한 지식이 많다면 좀 더 좋은 진료를 할 수 있을 텐데”라는 생각, 치주과 의사들은 “환자의 불편이 크랙과 관련된 것은 아닌지, 그렇다면 매 단계마다 어떻게 진단하고 판단해야 하는 것일까”라는 생각을 한번쯤 해봤을 것이다. 이번 학술대회는 그런 니즈를 충족시켜 준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학회 관계자들은 “양 학회가 각각의 학술 프로그램을 그대로 진행하면서도 서로의 회원들에게 문호를 개방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면서 “치과의 기본 진료를 다루고 있는 학회들인 만큼 서로의 학회 회원들에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보존학회는 ‘Basic and Future of Conservative Dentistry’를 주제로, Burrow 교수, 송제선 교수, 정일영 교수의 등의 특강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치주과학회는 ‘치주, 임플란트 어디까지 왔나?’를 대주제로 치주치료와 임플란트 치료 전반에 있어 임상 및 연구 분야를 총망라 한 4개의 심포지엄이 주목받고 있다.


또한 양 학회가 같이 준비한 공동심포지엄이 ‘To save or not to save, that is the question-endodontic consideration’을 주제로 펼쳐질 예정이어서 더욱 풍성한 학술대회가 될 전망이다.


◇문의 : 02-763-3818(보존학회)
            02-752-1664(치주과학회)


김영희 기자 news001@sda.or.kr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심리학 이야기

더보기

치과경영

더보기

오한솔 포토에세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