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 흐림동두천 20.3℃
  • 흐림강릉 17.6℃
  • 연무서울 23.0℃
  • 맑음대전 27.0℃
  • 맑음대구 25.6℃
  • 맑음울산 21.1℃
  • 맑음광주 29.0℃
  • 맑음부산 22.7℃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23.0℃
  • 흐림강화 19.5℃
  • 맑음보은 25.4℃
  • 맑음금산 27.7℃
  • 맑음강진군 29.2℃
  • 구름조금경주시 22.5℃
  • 맑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PDF 바로가기

치과산업 R&D 현장을 가다 - 오스템임플란트①

URL복사

수백억원에 달하는 R&D 비용, 치과산업을 선도하다!
“혁신을 위한 R&D 투자, 오스템의 최고 가치”

수백억원에 달하는 R&D 비용, 치과산업을 선도하다!

“혁신을 위한 R&D 투자, 오스템의 최고 가치”

 

오스템임플란트(이하 오스템)는 모두가 인정하는 국내 대표 의료기기업체다. 매출만 놓고 본다면 이미 치과산업을 뛰어넘었고, 국내 의료기기 전체 시장에서도 손꼽히는 기업으로 성장했다. 그 밑바탕에는 지속적이면서도 과감한 투자가 있었다. 본지는 이번호부터 총 3회에 걸쳐 오스템의 R&D 현황을 소개한다. 오스템의 부산 오렌지타워 현장 취재도 예정돼 있는 만큼 독자들에게 보다 생생한 정보를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편집자주]


국내 특허출원·등록 1위 ‘비교불가’
최근 오스템임플란트(이하 오스템)가 ‘기술이 경쟁력이다! 오스템, 앞선 기술력 입증’이라는 제하의 공식 보도자료를 발표했다. 주된 내용은 국내 중견·중소 의료기기 기업 중 특허출원 및 등록 모두에서 1위를 기록했다는 것. 특히 해당 내용은 자체 조사결과가 아닌 국가기관인 특허청에서 발표한 동향분석을 인용한 것으로, 국내 의료기기 전반에 대한 특허 동향은 물론, 유망 기술분야를 판단하는 척도 중 하나다. 즉 자타공인 국내 최고의 연구성과를 이룬 셈이다.

 

 

보도자료에 따르면 지난 10년간 오스템의 특허출원 및 등록은 각각 256건과 166건으로 국내 중견·중소 의료기기 기업 중 가장 많았으며, 치과의료기기 분야에서 2위를 기록한 기업과의 격차는 거의 두 배에 달했다. 특히 2013년부터 2016년까지를 기준으로 했을 때 오스템이 출원한 특허 중 해외특허가 차지하는 비중은 40%에 이를 정도로 해외 지적재산권 확보에도 각별한 신경을 쏟고 있다.

 

막대한 투자, 시장 선도하는 대표 아이템으로 이어져

실제로 오스템은 현재도 매년 매출의 7~8%에 달하는 막대한 비용을 연구개발에 투입하고 있다. 일정금액이 아닌 매출의 비율에 따라 투자가 이뤄지고 있는 만큼, 그 비용도 2012년 108억원에서 △2013년 122억원 △2014년 127억원 △2015년 165억원 △2016년 220억원 등으로 매년 증가추세에 있다.

 

연구인력도 예외가 아니다. 2012년 53명에 불과하던 연구인력은 △2013년 102명 △2014년 141명 △2015년 173명 △2016년 254명으로 증가해왔다. 2017년 5월 기준으로 총 300명의 연구인력이 △임플란트연구소 △뼈과학연구소 △의료장비연구소 △정보화시스템연구소 등 오스템이 운영 중인 대표 연구소에서 연구에 몰두하고 있다.

 

이와 같은 오스템의 막대한 투자는 치과계를 선도하는 대표 아이템으로 이어지고 있다. △임플란트 부문에서는 CA, BA 표면을 중심으로 한 ‘TS System’ △생체치료 부문에서는 A-Oss와 Q-Oss+로 대표되는 골이식재 솔루션 △의료장비 부문에서는 유니트체어 K3와 복합영상장비 X1 △보험청구 프로그램에서는 두번에와 하나로 등 각 부문의 대표 아이템에 오스템 제품이 이름을 올려놓고 있다.

 

 

특히 자체조사 결과 약 45%에 달하는 임플란트 시장의 점유율은 △치료기간 단축 △시술한계 극복 △심미성 증대 △시술 편의 및 정확성 증대로 이어지는 체계적인 시스템의 성과라 할 수 있다. 이를 위해 오스템은 골유착 능력을 향상시킨 신제품을 지속적으로 내놓고 있으며, 임플란트 시술 과정에서 나타날 수 있는 여러 변수에 대응키 위한 다양한 극복 시스템 개발에도 각별한 신경을 쏟고 있다. 무엇보다 술자의 편의를 고려한 다양한 키트의 개발 및 관련 교육은 오스템의 가장 큰 무기라고 할 수 있다.

 

미래 먹거리 ‘디지털 덴티스트리’

또 하나 디지털 덴티스트리 부문도 주목할 만하다. 이미 가이드 서저리 시스템인 원가이드를 시장에 내놓았으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오스템은 향후 CT, 가이드 시스템, 3D 프린터, 밀링기 등으로 이어지는 풀 디지털 덴티스트리 시스템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소프트웨어에서 하드웨어에 이르기까지 모든 시스템이 오스템의 자체제작 및 개발로 이뤄진다. 디지털 덴티스트리 시스템의 완비는 향후 투명교정 등 사업영역 확장을 위한 초석이기도 하다.

 

 

특히 오스템의 디지털 덴티스트리가 기대되는 이유 중 하나는 해당 부분에 대한 막대한 투자에 있다. 앞서 밝힌 대로 올해 5월 기준으로 총 300명의 연구인력이 활동하고 있는데, 이중 약 33%에 이르는 100명의 연구인력이 디지털 덴티스트리 사업을 진행하는 정보화시스템연구소에 투입돼 있다. 향후 오스템이 시장에 내놓을 디지털 덴티스트리를 기대케 하는 대목이다.

 

오스템 관계자는 “모든 R&D는 고객의 성공적인 진료를 돕는다는 목표로 진행된다. 실제로 치과의사 출신인 최규옥 회장이 R&D를 진두지휘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오스템은 R&D를 회사의 가장 중요한 가치로 생각하고 지속적인 투자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영선 기자 ys@sda.or.kr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심리학 이야기

더보기

재테크

더보기

금 자산배분 리밸런싱 | 인플레이션 금리사이클과 실질금리 분석으로 알아보는 금 가격 장기 전망

최근 국제 금 가격이 연일 신고가를 경신하고 있다. 지난 4월 30일 1트로이온스당 $2,400을 터치한 직후 조정 받고 횡보하던 금은 미국의 5월 FOMC와 4월 물가지수가 발표된 것을 계기로 반등에 선공했다. 5월 15일을 기점으로 다시 상승 추세를 이어가다 신고가 경신에 성공한 후 5월 22일 현재 $2,400/oz 이상을 지지하고 있다. 2023년 1월 금 가격이 $1,800/oz이던 시기 필자는 금을 자산배분 포트폴리오에 전체 25% 비중으로 신규 편입했고, 본지 칼럼과 유튜브, 블로그 등을 통해서 2023년 초부터 금 가격 상승에 대한 주제로 여러 차례 다루며 강조해왔다. 2024년 5월 현재 금 가격은 이번 상승 사이클의 중반을 향해가고 있다. 오늘은 자산배분 시 금 투자에 장기적 영향을 미치는 ‘인플레이션 금리사이클’에 대해 알아보고, 이어지는 다음 기고에서 이번 기준금리 사이클에서 금 가격에 대해 중 단기적 흐름을 전망하는 시간을 가져보겠다. 장기적 관점 : 인플레이션 금리사이클 & 금 1980년 이후 볼 수 없었던 인플레이션 금리 사이클이 40년 만에 돌아와 2022년부터 다시 시작됐다. 연준(Fed)은 미국의 기준금리를 일정 주기로


보험칼럼

더보기

알아두면 힘이 되는 요양급여비 심사제도_④현지조사

건강보험에서의 현지조사는 요양기관이 지급받은 요양급여비용 등에 대해 세부진료내역을 근거로 사실관계 및 적법 여부를 확인·조사하는 것을 말한다. 그리고 조사 결과에 따라 부당이득이 확인된다면 이에 대해 환수와 행정처분이 이뤄지게 된다. 이러한 현지조사와 유사한 업무로 심평원 주관으로 이뤄지는 방문심사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주관이 되는 현지확인이 있는데, 실제 조사를 받는 입장에서는 조사 자체의 부담감 때문에 모두 다 똑같은 현지조사라고 생각할 수 있다. 하지만 실시 주관에 따라 내용 및 절차, 조치사항이 다르기 때문에 해당 조사가 현지조사인지 현지확인인지, 혹은 방문심사인지를 먼저 정확히 파악한 후 적절한 대처를 해야 한다. 건강보험공단의 현지확인은 통상적으로 요양기관 직원의 내부 고발이 있거나 급여 사후관리 과정에서 의심되는 사례가 있을 때 수진자 조회 및 진료기록부와 같은 관련 서류 제출 요구 등의 절차를 거친 후에 이뤄진다. 그 외에도 거짓·부당청구의 개연성이 높은 요양기관의 경우에는 별도의 서류 제출 요구 없이 바로 현지확인을 진행하기도 한다. 그리고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방문심사는 심사과정에서 부당청구가 의심되거나, 지표연동자율개선제 미개선기관 중 부당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