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맑음동두천 24.1℃
  • 맑음강릉 23.5℃
  • 구름조금서울 23.4℃
  • 구름조금대전 24.5℃
  • 구름조금대구 24.2℃
  • 맑음울산 22.6℃
  • 구름조금광주 24.4℃
  • 구름조금부산 24.0℃
  • 구름조금고창 22.6℃
  • 구름많음제주 20.2℃
  • 구름조금강화 19.6℃
  • 구름많음보은 22.4℃
  • 구름조금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7℃
  • 구름조금거제 26.0℃
기상청 제공

DIDEX, 대구지역 치의학·산업 발전 앞장

지난 21~23일 대구치과의사회 주최, EXCO서 성황리에 마무리

대구광역시치과의사회(회장 최문철·이하 대구지부)가 주최하는 치과종합학술대회·기자재전시회 ‘DIDEX 2019’가 성황리에 마쳤다.

 

메디엑스포 2019와 동시 개최된 DIDEX 2019는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대구 EXCO에서 열렸다. 전시 기간 동안 치과의사 700여명을 비롯한 치과위생사, 외국인 등 치과 관계자 2,500여명이 참가했다.

 

학술대회는 총 22개 세션으로 구성, 국내외 저명 치과전문가들이 연자로 나서 최신 치의학 정보를 교류하고 대구지역 의료 및 치의학분야 발전을 도모하는 자리가 됐다. 특히 학술대회 첫째 날인 6월 22일은 한금동 원장의 ‘잘 씹히는 총의치를 위한 교합조정’ 강연 등이 인기리에 진행됐다. 이날 조진호·장희선 원장, 정재광·김용건 교수, 정이원 변호사 등이 연자로 나서 △측두하악장애의 진단을 위한 임상적 검사방법에 대한 이해 △사례로 알아보는 치과분쟁 △증례로 보는 다양한 골이식술의 실패 사례 및 예방법 등에 대한 내용을 전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최희수 원장이 예약장부관리를 통해 매출 증대를 이뤄낼 수 있는 방법을 전수해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둘째 날인 6월 23일에도 배성민, 이병진 원장 등이 △미세교정용 임플란트를 이용한 비발치 교정치료 △임상에 바로 적용하는 예방치과 프로토콜 등을 주제로 한 강연을 선보여 갈채를 받았다. 교양강연으로는 tvN 프리미엄 특강쇼 ‘어쩌다 어른’에 출연해 시청자로부터 많은 호응을 받았던 김경일 교수가 ‘이끌지 말고 따르게 하라’를 주제로 치과에서의 소통과 리더십에 대해 전해 눈길을 끌었다.

 

 

60개 업체, 150부스 규모의 기자재전시회는 국내외 바이어들에게 첨단치과기자재를 소개하는 자리로서 우리나라 치과의료기기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기술 개발 및 대외 수출에 기여하는 기회가 됐다. 특히 전시 공간에 마련된 핸즈온 실습실에서는 디오 정현호 과장이 트리오스3 스캐너를 시연하는 한편, 원효덴탈 김용우 이사, 곽영준·김종화 원장 등이 엔도, 근관치료, 네오바이오텍의 애니체크(Any Check) 임상활용 등에 대한 핸즈온으로 발길을 사로잡았다.

 

이외 대구지부는 DIDEX 2019에 참가한 해외 치과의사 및 바이어 등을 대상으로 투어프로그램을 진행, 지역 명소 및 문화유산을 알리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interview_DIDEX 2019 조직위원회

 

“알찬 강연·바이어 참여 확대 노력 결실”

 

 

Q. DIDEX 2019에 대해.

대구 출신 저명 연자들의 학술강연을 만나볼 수 있는 자리로 마련했다. 또 회원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요구도가 높은 내용의 강연들로 구성했다. 학술대회 첫째 날, 총의치 강연장은 좌석이 모자랄 정도로 수강생들이 빼곡했다. 개원한 지 얼마 되지 않은 경우 총의치에 대해 많은 어려움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안다. 이렇듯 실제 임상에서 개원의가 어려워하고, 궁금해하는 분야의 강연을 준비해 직접 적용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했다.

 

기자재전시회 또한 단순한 전시회 수준을 넘어 업체와 대구경북치과의료기기산업회가 공동으로 참여해 최첨단 치과장비 및 제품을 소개하는 자리가 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러시아, 미국, 인도, 사우디, 일본, 중국 등 관련 분야 20개국, 100여명의 바이어를 초청해 전시장 관람 및 구매상담을 실시했다. 앞으로도 국내외 바이어들의 참여 확대 방안을 대구시와 적극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Q. 하반기 활동 및 사업 계획?

하반기 중 가장 큰 행사로는 오는 10월 자선걷기대회가 있다. 또한 12월에 송년 학술행사와 사랑의 연탄 나눔, 대구시 연계 무료 의치사업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


김인혜 기자 kih@sda.or.kr

 

 


배너
[치과신문 편집인 칼럼] 반등의 서막, SIDEX 2020
치과계 상반기 주요 보수교육 행사가 대부분 취소된 상황에서 열리는 이번 SIDEX 2020 종합학술대회에 치과의사들의 관심과 신청이 집중되고 있다. 치과계 경기 활성화의 분기점이 되리라 예상되는 데 반해 일부 논란을 빚고 있는 상황에 대해 논하고자 한다. ‘치과의사들이 치과의사들을 위해 준비하는 축제’인 SIDEX는 전시대행업체를 고용하지 않고, 치과의사로 구성된 별도의 조직위원회가 1년간 무보수로 행사를 준비하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비영리 사단법인인 대한치과의사협회 산하 서울시치과의사회가 치과계의 발전만을 목적으로 하는 까닭에 이익을 남기려는 지나친 영리추구를 하지 않는다. 정부의 코로나19 대응방침이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완화되고 각급 학교가 등교를 시행하는 등 코로나 19는 점차 완화되고 있다. 그럼에도 아직까지는 진행형이기에 각종 행사의 개최 여부에 치과의사단체들 및 치과계 업체 모두 혼란이 야기되는 상황이다. 하지만, 치과의사들은 매일 대면 치료를 받는 환자들로부터 비말감염 가능성을 염두에 두는 생활방역 태도가 몸에 배어있다. 그렇기에 대형마트나 백화점보다 밀도가 낮은 코엑스 등 전시장 환경은 보다 수월할 수 있으며, 기본

배너


배너


배너
치과경영지원 10년차, 김부장이 전하는 치과생활 리얼 스토리 - 마지막회
가정이든 직장생활 속에서든 누구나 힘든 일은 있습니다. 특히나 직장생활을 하다 보면 인간관계나 업무에서 오는 스트레스로 하루에도 수십 번씩 일을 그만두고 싶은 생각이 들곤 합니다. 직장생활 잘하는 법은 누구에게나 고민일 것입니다. 2014년에 방영되었던 직장인의 교과서 ‘미생’에 이런 대사가 있습니다. “사람이 전부입니다. 하나부터 열까지 우리가 놓치지 말아야 할 건 사람이라고요. 일을 하는 사람, 일을 만들 줄 아는 사람.” ‘회사 간다’라는 건 내 ‘상사’를 만나러 가는 거죠. 상사가 곧 회사죠. 상사가 좋으면 회사가 천국. 상사가 좋지 않으면 회사가 지옥. 직장생활에서의 힘듦은 8할이 인간관계의 힘듦에서 오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나와는 좋아하는 찌개도, 좋아하는 음료도, 좋아하는 동물도, 좋아하는 최애(最愛)도 다른, 내가 아닌 다른 사람과 늘 즐겁게 지낼 수는 없겠죠. 직장생활의 인간관계는 학창시절 친구들과 경험했던 인간관계와는 굉장히 다른 새로운 분위기의 인간관계입니다. 이해관계로 얽힌 인연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술 때문에 친해졌다면 술이 없으면 깨지는 인연, 돈 때문에 맺어졌다면 돈이 없으면 깨지는 인연. 이해관계로 맺어진 인연이라면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