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1 (금)

  • 흐림동두천 0.8℃
  • 흐림강릉 6.9℃
  • 연무서울 3.8℃
  • 박무대전 2.4℃
  • 맑음대구 2.9℃
  • 연무울산 7.8℃
  • 박무광주 5.3℃
  • 연무부산 11.0℃
  • 흐림고창 2.1℃
  • 맑음제주 11.6℃
  • 흐림강화 2.8℃
  • 맑음보은 -0.2℃
  • 구름많음금산 0.3℃
  • 구름조금강진군 3.7℃
  • 맑음경주시 1.7℃
  • 맑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신흥, DV FRIENDS 종합 카탈로그 발행

제품 및 서비스 총 망라, 편리한 인덱스로 접근성 높여

[치과신문_전영선 기자 ys@sda.or.kr] 신흥이 2020년을 맞아 ‘제21호 2020·2021 DV FRIENDS 카탈로그’를 발행했다. DV FRIENDS 종합 카탈로그는 1989년 통권 제1호를 시작으로 이번 제21호에 이르기까지 지속적으로 발행돼 온 치과계 대표 치과기자재 카탈로그다.  또한 치과계에서 사용되는 모든 상품군을 총망라해 소개하고, 상품에 대한 상세한 정보제공에 역점을 두어 일부 대학에서는 참고도서로 활용될 정도로 내용면에서 높은 신뢰를 얻어왔다.

 

이번 제21호 카탈로그는 먼저 진료용 재료부문을 임상의 관점에서 재분류하고, 기존의 기공 카테코리를 장비와 재료로 세분화했다. 또한 수술 및 진료용 장갑, 진료용 가운 등이 포함된 소모품/기타 재료 카테고리를 신설하는 등 분류체계를 한층 업그레이드했다.

 

DV FRIENDS의 방대하고 다양한 제품을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인덱스도 보완했다. 기존 인덱스에는 제품명 앞에 제조사명이 기재돼 있었던 반면, 이번 제21호는 제조사명을 제외한 순수 제품명만을 기재해 독자가 필요한 제품을 빠르게 확인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높였다. 그 외에도 치과고객들이 언제 어디서나 편하게 카탈로그를 읽고 제품을 살필 수 있도록 용지를 변경해 책 무게를 크게 줄였다.

 

신흥 관계자는 “많은 고객들이 조금이라도 더 쉽고 편리하게 DV FRIENDS를 이용했으면 하는 바람으로 이번 카탈로그를 준비했다”며 “카탈로그가 필요한 고객은 언제든 요청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DV FRIENDS 카탈로그는 신흥 홈페이지 또는 덴탈세미나에서 무료로 신청할 수 있다.


배너
[치과신문 사설] 아동 광중합 복합레진 급여기준 축소 행정예고 유감
보건복지부가 최근 12세 이하 아동 광중합형 복합레진 급여 시행 1년 만에 급여 범위를 대폭 축소해 행정예고를 했다. 복지부는‘건강보험 행위 급여·비급여 목록표 및 급여 상대가치점수’ 및 ‘요양급여의 적용기준 및 방법에 관한 세부사항’ 중 일부 개정안을 통해 12세 이하 광중합형 복합레진 충전 치료와 관련한 요양급여기준을 일부개정하겠다는 것이다. 복지부가 내 놓은 주요개정 내용은 △충전 후 동일 치아에 1년간 급여 불인정 △치아홈메우기 병행 시 치아홈메우기 산정점수는 50%만 인정 △충전 전후 1개월간 관련 처치 불인정 △충전 당일 동일 치아에 타 충전 불인정 △5세이상 12세 이하, 1일 최대 4치까지만 인정 △치수염을 제외한 치아우식증에 한정 △복합레진 충전 후 동일 치아에 6개월 이내 재충전 시 행위료 50% 인정 △충전당일 간단한 수복물 등 제거 비용 미산정 등이다. 신설 및 일부 개정된 급여기준은 치의학적 근거나 임상현장의 현실은 전혀 반영되지 않은 복지부의 일방통행적 행정처리에 불과하다. 광중합 복합레진 충전 실시 후 1년 이내에 동일 치아에 재충전을 실시한 경우 불인정하게 되면 자칫 동일 치아 다른 면에서 발생할 수 있는 치아우식증 치료시기를 놓
[치과신문 논단] 또 다시 치과계 선거
온 나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몸살을 앓고 있다. 가뜩이나 좋지 않은 경기에 여러 사람이 고통을 받고 있고, 치과 또한 예외가 아니어서 일부 잘 되고 있는 치과를 제외하면 대다수의 치과가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이중고를 겪느라 힘든 시간을 견디고 있다. 그나마 메르스 사태의 경험으로 축적된 방역에 대한 지식과 일반 시민의 의식이 잘 결합되어 아직까지는 심한 확산을 막아내고 있다. 하지만 지역사회 감염의 위험이 있는 만큼 개개인이 감염 예방을 위하여 공포심을 유발하지 않는다면 과할 정도로 대처하는 것이 맞다. 이러는 와중에도 다시 선거철이 됐다. 3년 전은 대통령 선거와 치과계 선거가 겹치더니 이번에는 국회의원 선거와 치과계 선거가 겹치게 됐다. 우연의 일치지만 기시감에 3년 전 선거와 관련되어 쓴 논단에 어떤 내용이 있나 궁금해서 다시 한 번 읽어보게 되었다. 선거가 끝난 후 선출된 치과계 회장들과 대통령에게 간곡히 부탁하는 내용이었다. 그러나 3년이 지난 이 시점에 그 글에서 바라던 일들이 잘 이뤄졌는지에 대해 의구심을 금할 수 없다. 직선제 도입 후 처음으로 치른 선거로 당선된 협회장과 지부장도 여러 논란에 휩싸였지만 나름 최선을 다해 치과계를 위해 노력

배너




배너
치과경영지원 10년차, 김부장이 전하는 치과생활 리얼 스토리 - 마지막회
가정이든 직장생활 속에서든 누구나 힘든 일은 있습니다. 특히나 직장생활을 하다 보면 인간관계나 업무에서 오는 스트레스로 하루에도 수십 번씩 일을 그만두고 싶은 생각이 들곤 합니다. 직장생활 잘하는 법은 누구에게나 고민일 것입니다. 2014년에 방영되었던 직장인의 교과서 ‘미생’에 이런 대사가 있습니다. “사람이 전부입니다. 하나부터 열까지 우리가 놓치지 말아야 할 건 사람이라고요. 일을 하는 사람, 일을 만들 줄 아는 사람.” ‘회사 간다’라는 건 내 ‘상사’를 만나러 가는 거죠. 상사가 곧 회사죠. 상사가 좋으면 회사가 천국. 상사가 좋지 않으면 회사가 지옥. 직장생활에서의 힘듦은 8할이 인간관계의 힘듦에서 오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나와는 좋아하는 찌개도, 좋아하는 음료도, 좋아하는 동물도, 좋아하는 최애(最愛)도 다른, 내가 아닌 다른 사람과 늘 즐겁게 지낼 수는 없겠죠. 직장생활의 인간관계는 학창시절 친구들과 경험했던 인간관계와는 굉장히 다른 새로운 분위기의 인간관계입니다. 이해관계로 얽힌 인연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술 때문에 친해졌다면 술이 없으면 깨지는 인연, 돈 때문에 맺어졌다면 돈이 없으면 깨지는 인연. 이해관계로 맺어진 인연이라면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