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일)

  • 맑음동두천 24.2℃
  • 맑음강릉 21.3℃
  • 구름조금서울 25.6℃
  • 구름많음대전 26.0℃
  • 구름많음대구 22.6℃
  • 구름많음울산 20.6℃
  • 구름조금광주 25.8℃
  • 구름많음부산 22.8℃
  • 구름조금고창 24.3℃
  • 구름조금제주 23.4℃
  • 맑음강화 24.0℃
  • 구름많음보은 22.7℃
  • 구름조금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5.6℃
  • 구름많음경주시 21.8℃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SIDEX 2018

[New Goods & Hot productcs in SIDEX 2018] 신흥

신제품 론칭부터 주력 제품 파격 프로모션까지
신흥, SIDEX 2018서 프로파일러·파노라마·연마재 등

신제품 론칭부터 주력 제품 파격 프로모션까지
신흥, SIDEX 2018서 프로파일러·파노라마·연마재 등 다양한 제품 선보여

 

[부스번호 D-101, D-111, D-121, D-131, D-211, D-221, D-231, D-311, D-321, D-331, D-411, D-421, D-431, D-511, D-521, D-531]

 

신흥은 예년과 마찬가지로 출시하고 있는 거의 대부분의 제품을 이번 SIDEX 2018에 선보인다. 덕분에 참관객들은 신흥 부스 방문 시 필요로 하는 모든 제품을 접할 수 있는 것은 물론, 평소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는 기회도 얻을 수 있다. 그 중에서도 신흥이 꼽은 SIDEX 2018의 주력 제품은 대략 5~6개 정도가 될 전망이다. 지난호에 이어 이번호에서는 대표제품인 △SIS Bone Profiler △PAPAYA 3D Premium △ZILMASTER를 비롯해 이와 관련된 다양한 프로모션을 소개하고자 한다.

 

모든 임플란트에 호환되는 단 하나의 프로파일러

신흥이 이번 SIDEX 2018에 선보일 주력 중 하나는 ‘SIS Bone Profiler’다. ‘SIS Bone Profiler’는 신흥의 부스 중 D-311에 가면 만나볼 수 있다.

 

Bone Profiler는 1차 또는 2차 수술 시 픽스처 또는 커버 스크루 주위에 생긴 골을 제거할 때 사용하는 기구다. 일반적인 Bone Profiler의 경우 픽스처의 헥스 부위를 보호하기 위한 가이드 스크루가 함께 사용되는데 ‘SIS Bone Profiler’의 경우 가이드 스크루나 픽스처 일부와의 연결 없이 골 제거가 가능해 매우 편리하다. 특히 골의 윤곽을 형성함으로써 힐링 어버트먼트, 보철, 임프레션 코핑 및 최종 보철이 적절하게 체결되는 데도 기여한다. 무엇보다 국내에 출시된 거의 모든 임플란트와 호환된다는 점이 ‘SIS Bone Profiler’의 가장 큰 특징이다.

 

신흥은 다양한 임상 환경에 모두 적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직경의 ‘SIS Bone Profiler’를 출시하고 있다. 이번 SIDEX 2018에서는 21만원 상당의 ‘SIS Bone Profiler’ 3개를 할인가 18만원에 판매한다. 또한 바이트 임프레션 코핑 핸즈온 시 바이트 트레이 샘플팩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프리미엄이란 바로 이것 ‘PAPAYA 3D Premium’

두 번째는 신제품 ‘PAPAYA 3D Premium’이다. PAPAYA 시리즈의 신제품으로 이번 SIDEX 2018을 통해 첫 선을 보이는 파노라마다. 신흥에 따르면 ‘PAPAYA 3D Premium’은 △멀티 포커스 △세팔로 2초 촬영 모드 △STL 변환 기능 △멀티 FOV △최신 IoT 기술을 통한 사전 유지 보수 서비스 등 기존 파노라마 장비가 갖추고 있는 기능은 모두 갖추고 있으면서도 ‘PAPAYA 3D Premium’에서만 제공되는 총 5가지의 추가 기능을 겸비해 차별화를 꾀했다.

 

 

그 첫 번째는 Auto Positioning Function이다. 이는 특정 환자의 첫 촬영 시 장비의 Lift, Gantry, Chin-rest 위치를 저장하고 불러올 수 있는 기능으로 매 촬영마다 환자 특성에 따른 장비 위치를 조작할 필요가 없기 때문에 촬영시간을 단축시켜주고, 반복촬영이나 재촬영 횟수를 줄여 결과적으로 환자의 피폭량을 감소시키는 역할을 한다.

 

두 번째 기능은 One shot Ceph다. 세팔로 촬영은 기본적으로 스캔 타입의 Line-sensor로 제공되지만, 해당 기능은 한 번에 대면적 세팔로 영상을 얻을 수 있도록 해준다. 해당 옵션을 선택할 경우 스캔을 통한 영상 획득이 아닌 단 한 번의 촬영으로 세팔로 영상까지 얻을 수 있다. 또한 환자의 움직임이 영상 재구성에 영향을 주곤 하는데, 이때 Motion Com- pensation Auto-Stitching 기능을 사용하면 자동으로 보정을 해주며, 대면적 CT 디텍터 업그레이드를 통해 23x14, 23x24의 넓은 FOV를 구현할 수 있다.

 

마지막은 Foldable Chin-rest 기능이다. ‘PAPAYA 3D Premium’은 Chin-rest를 90도로 회전시킬 수 있는 구조를 채택, 촬영 시 환자의 장비 접근성과 이용성을 대폭 향상시켰다. 덕분에 장비 설치 장소에 있어서도 더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할 수 있는 것은 물론, 환자도 장비가 어디에 위치해 있던지 간에 보다 손쉽게 촬영 포지션으로 이동할 수 있게 됐다. SIDEX 2018에서 론칭되는 ‘PAPAYA 3D Premium’은 신흥의 D-321 부스에서 만나볼 수 있다.

 

지르코니아 전용 연마재 ‘ZILMASTER’

신흥이 소개할 마지막 주력제품은 지르코니아 전용 연마재 ‘ZILMASTER’다. 일반적으로 지르코니아는 보철물 중 최상의 심미성과 최고의 강도를 갖춘 재료로 평가받는다. 이런 지르코니아를 매끄럽게 가공하기 위해선 연마재 역시 변화를 꾀해야 하는데, 이와 같은 조건을 충족한 제품이 바로 ‘ZILMASTER’다.

 

 

신흥에 따르면 ‘ZILMASTER’는 지르코니아 전용 연마재로 사용하기 위해 다이아 함량을 대폭 늘린 제품이다. 덕분에 열 발생이나 마이크로 크랙 없이 부드러운 교합 조정을 할 수 있다. 특히 3단계에 걸친 폴리싱으로 자연스러운 광택 연출 등 효과적인 연마가 가능하다.

 

제품은 Dura Green Dia(3pcs)와 ZILMASTER Coarse/Medium/Fine(각 3pcs)로 구성된 ‘HP Kit PNS0009’와 Dura Green Dia(2pcs)와 Coarse/Medium/ Fine(각 3pcs)로 구성된 ‘CA Kit PN0681’ 등이 있다.

 

SIDEX 2018 기간 동안에는 17만2,000원 상당의 ‘ZILMASTER’ 키트 HP를 13만원에, 그리고 18만2,000원 상당의 ‘ZILMASTER’ 키트 RA를 14만원에 할인 판매한다. 특히 키트 구매 시 Dura Green Dia 1팩 또는 ZILMASTER Refill 1팩을 무료로 증정한다. 또한 13만2,000원 상당의 ZILMASTER Refill 3팩을 9만원에 할인 판매하며, 이때에도 Dura Green Dia 1팩을 무료로 증정한다.

 

전영선 기자 ys@sda.or.kr

관련기사


배너
[치과신문 편집인 칼럼] 전문지의 중요성
올해로 치과신문이 창간 27주년을 맞았다. 소규모 개원의 비율이 90%가 넘어 정보 단절 경향이 큰 특성상 치의들은 치과계의 흐름이나 동향을 전문지를 통해 파악하는 경우가 많다. 회원 대다수가 개원의인 서울지부는 이러한 회원들의 요구를 반영해 신문을 창간했고, 치의들의 삶과 치과계 대소사를 담아 문화(文化)로써 가꾸어온 바 있다. 이 의미에 대해 다시금 짚어보고자 한다. 정보는 확장되고, 매개체인 ‘기사’를 생산하는 ‘미디어, 언론’의 역할은 증대되고 있다. 30여년 전 PC산업의 도약에 따라 사람들은 앞으로 종이는 점차 없어질 것이라고 예상하였다. 하지만, 프린터 보급에 따라 도리어 종이 사용량은 늘어났고, 창작물의 생산 또한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 사회가 비약적으로 발전하는 계기가 되었다. 이 시기에도 그랬지만, 스마트폰이 보급을 확산하는 시기였던 2000년대 후반에도 종이신문을 비롯한 언론의 효용성에 대한 의문이 제기된 바 있다. 하지만, IT 기기의 확산은 말 그대로 개인의 정보처리능력이 확장된 것인 만큼, 치과신문이 창간한 27년 전과는 비할 바 없이 많은 정보를 소화하게 돼 ‘언론의 가치’는 더욱 더 커졌다. 치과계도 과거에는 일개 사안이 전국으로
[치과신문 논단] 워킹 우먼을 넘어 원더 우먼이 되어야 하는 현실
지난달 29일 대한여자치과의사회(이하 대여치)에서 예비 회원들을 위한 멘토&멘티 만남의 행사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후배들이 궁금해하는 몇 가지 질문을 사회자가 받아 멘토들에게 질문하고 답하는 코너가 관심이 높았다. 특히 육아와 일의 양립에 관한 질문에서는 저마다 할 얘기가 많은 것 같다. 막상 출산을 하고 육아의 길에 들어서면 초보 엄마의 일상은 눈물 범벅에 갈팡질팡의 연속이다. 새내기 개원 의사라면 병원일과 육아, 가사노동에 번아웃이 될 정도다. 공부에 치이고 늘 잠이 부족했던 본과나 수련의 시절이 행복했다는 넋두리를 한다. 일과 육아를 어떻게 균형 있게 해야 하냐는 아우성에 선배들은 각자의 경험에 따라, 아이의 성장기에 따라 처방을 내려준다. 그러나 선배의 충고는 개인차가 있고, 처한 환경이 서로 달라 당혹스러울 때가 많다. 주변에 육아를 보조할 막강한 서포터가 있다면 불행 중 다행이다. 대신 할머니, 이모, 보육도우미, 어린이집 등에 아이를 맡기고, 그들이 서운하지 않게 세심히 관리하는 부담과 마음 졸임은 감내해야 한다. 출근해서는 진료, 공부, 직원 관리 등 다재다능한 의사로 변신해야 한다. 의사로서 혹시 동료에 뒤처질까 틈틈이 공부하고, 동


배너

배너
치과경영지원 10년차, 김부장이 전하는 치과생활 리얼 스토리 - 마지막회
가정이든 직장생활 속에서든 누구나 힘든 일은 있습니다. 특히나 직장생활을 하다 보면 인간관계나 업무에서 오는 스트레스로 하루에도 수십 번씩 일을 그만두고 싶은 생각이 들곤 합니다. 직장생활 잘하는 법은 누구에게나 고민일 것입니다. 2014년에 방영되었던 직장인의 교과서 ‘미생’에 이런 대사가 있습니다. “사람이 전부입니다. 하나부터 열까지 우리가 놓치지 말아야 할 건 사람이라고요. 일을 하는 사람, 일을 만들 줄 아는 사람.” ‘회사 간다’라는 건 내 ‘상사’를 만나러 가는 거죠. 상사가 곧 회사죠. 상사가 좋으면 회사가 천국. 상사가 좋지 않으면 회사가 지옥. 직장생활에서의 힘듦은 8할이 인간관계의 힘듦에서 오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나와는 좋아하는 찌개도, 좋아하는 음료도, 좋아하는 동물도, 좋아하는 최애(最愛)도 다른, 내가 아닌 다른 사람과 늘 즐겁게 지낼 수는 없겠죠. 직장생활의 인간관계는 학창시절 친구들과 경험했던 인간관계와는 굉장히 다른 새로운 분위기의 인간관계입니다. 이해관계로 얽힌 인연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술 때문에 친해졌다면 술이 없으면 깨지는 인연, 돈 때문에 맺어졌다면 돈이 없으면 깨지는 인연. 이해관계로 맺어진 인연이라면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