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8.0℃
  • 구름많음강릉 26.0℃
  • 구름많음서울 28.2℃
  • 대전 25.1℃
  • 대구 29.4℃
  • 흐림울산 30.5℃
  • 흐림광주 30.0℃
  • 흐림부산 29.1℃
  • 흐림고창 29.3℃
  • 구름많음제주 36.9℃
  • 구름많음강화 27.5℃
  • 흐림보은 25.0℃
  • 흐림금산 26.8℃
  • 흐림강진군 31.0℃
  • 흐림경주시 29.5℃
  • 흐림거제 30.1℃
기상청 제공
PDF 바로가기

[특집] 내 치과 ‘디지털치과’ 만들기 - 오스템임플란트 'OneJet DLP'

URL복사

치과 환경에 최적화된 3D프린터 ‘OneJet DLP’
정밀도·속도·편의성, 경제성까지 두루 갖춰

[치과신문_신종학 기자 sjh@sda.or.kr] 디지털 덴티스트리 리더를 자부하는 오스템임플란트(대표 엄태관·이하 오스템)의 ‘OneJet DLP’는 치과환경에 최적화된 Full HD급 고속 3D 프린터다.

 

오스템은 3D 프린터 ‘OneJet DLP’를 출시함으로써 디지털 덴티스트리 라인업을 강화했다. DLP(Digital Light Protector) 타입의 출력방식을 채택한 OneJet DLP는 보철물의 내외부 형상을 Full HD급 고정밀로 빠르게 출력할 수 있다. 

 

 

출력시간 최소화, 정밀도까지 잡아
OneJet DLP는 광경화성 액상 수지를 빔프로젝터를 통해 면 단위로 응고시키는 방식의 DLP 타입 3D 프린터. 따라서 속도가 빠르고 동시 출력 개수에 상관없이 출력 시간이 일정하다는 게 가장 큰 특징이다. 특히 주목할 부분은 Full HD급 프로젝터를 탑재함으로써 오차율이 100μm를 넘지 않기 때문에 미세부위까지 정밀하게 출력할 수 있고 내면 적합 과정도 최소화했다. 

 

OneJet DLP는 Sugical guide, 임시크라운, Model 2.0, Splint 등 다양한 재료를 출력할 수 있고 고속모드로 작동시키면 출력 시간이 20~30분에 불과하다.

 

오스템 관계자에 따르면 오스템 원가이드 센터에 제작 의뢰 시 실물 수령까지 1주일 정도가 소요된다면, OneJet DLP를 구비한 치과에서는 Surgical Guide 디자인 30분, 출력 30분, 경화 10분으로 1시간여 정도면 가이드를 생산할 수 있어, 원데이 임플란트 수술도 가능하다는 것이다. 

 

OneJet DLP은 출력 성공률도 상대적으로 높다. 3D 출력을 하려면 사전에 보철물 외면에 지지대 역할을 하는 서포트를 부착해야 하는데, 이때 그 위치가 출력의 성패를 좌우한다. OneJet DLP는 3D 프린터 선도 기업인 매터리얼라이즈(Materialise)사의 Magics 소프트웨어를 탑재하고 있어 최적의 위치에 서포트를 생성해줌으로써 출력 성공률을 높여준다.

 

서포트는 한 번 클릭만으로도 자동 생성해주며 향후 편리하게 제거할 수 있다.

 

자동화로 운용 편의성 높여
OneJet DLP는 간단한 사용방법만 알면 치과 스탭 누구나 간단하게 운용할 수 있다. 출력 파일을 담은 USB를 삽입하고 한번만 터치하면 출력이 시작되는 등 사용법이 간단하고, 메모리 기능을 갖춰 직전 출력 소재와 출력 모드를 자동으로 설정해주기도 한다.

 

치과 내에서 보철물을 제작할 수 있다는 점에서 경제성도 뛰어나다. 1㎏정도의 재료면 통상 임플란트 수술 가이드를 50개 정도 만들 수 있고, 임시 크라운은 1,500개까지 제작 가능하다. 이에 드는 비용은 원가이드 센터 제작과 비교해 10% 수준이다.

 

오스템 관계자는 “OneJet DLP는 정밀도가 뛰어날 뿐만 아니라 보철물 제작 및 수술 시간을 줄일 수 있고 비용마저 절감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 “초보자 또한 쉽게 운용할 수 있는 빼어난 사용 편의성도 높은 인기의 이유”라고 설명했다.

 

또한 “OneJet DLP는 Full HD급 고정밀 프로젝터를 탑재해 정확한 보철물을 제작할 수 있다”며 “여기에 제작시간 및 비용, 수술시간 등을 획기적으로 단축할 수 있어 출시 전부터 기대를 모은 바 있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더보기
4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심리학 이야기

더보기
왕벌의 비행
얼마 전 반 클라이번 콩쿠르에서 임윤찬이 우승을 했다. 4년 전에도 한국인인 선우예권이 우승해 연속으로 받기 어려울 것이란 예상을 깨고 최연소 우승이라는 기록마저 남겼다. 필자도 간간이 심심하면 베르디 음악을 듣기는 하지만 어려운 음악을 이해할 만큼 클래식 마니아는 아니다. 뉴스를 들으며 호기심이 생겨 유튜브에서 그의 연주 모습을 보며 ‘신명나다’란 단어가 떠올랐다. 순수 국어인 ‘신명나다’는 ‘저절로 일어나는 흥겨운 신과 멋이 생기다’로 ‘신나다’보다 훨씬 더 깊이 있는 신남이라 할 수 있다. 혹자는 개인이면 ‘신난다’라 하고 여러 명이면 ‘신명난다’라고 하지만 사전적으로는 구분돼 보이지 않는다. 여러 명이 같이 놀다 보니 개인의 ‘신남’이 배가되어 나타나는 경향이 많지만 임윤찬처럼 혼자서도 충분히 신명나는 상태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어찌 보면 신들린 듯한 모습으로 보이지만 신명난 모습과는 다소 다르다. 신들린 모습은 무속인이 신(神)이 들어와 접신한 상태에서 작두에 오를 때처럼 평소와 다른 모습 상태라 할 수 있다. 한자어에 ‘신명(神明)’이 있지만 ‘신명나다’와는 의미가 다르고 천지신명(天地神明)의 의미에 가깝다. 신명이 나는 것은 오로지 자신의


보험칼럼

더보기

알아두면 힘이 되는 요양급여비 심사제도_④현지조사

건강보험에서의 현지조사는 요양기관이 지급받은 요양급여비용 등에 대해 세부진료내역을 근거로 사실관계 및 적법 여부를 확인·조사하는 것을 말한다. 그리고 조사 결과에 따라 부당이득이 확인된다면 이에 대해 환수와 행정처분이 이뤄지게 된다. 이러한 현지조사와 유사한 업무로 심평원 주관으로 이뤄지는 방문심사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주관이 되는 현지확인이 있는데, 실제 조사를 받는 입장에서는 조사 자체의 부담감 때문에 모두 다 똑같은 현지조사라고 생각할 수 있다. 하지만 실시 주관에 따라 내용 및 절차, 조치사항이 다르기 때문에 해당 조사가 현지조사인지 현지확인인지, 혹은 방문심사인지를 먼저 정확히 파악한 후 적절한 대처를 해야 한다. 건강보험공단의 현지확인은 통상적으로 요양기관 직원의 내부 고발이 있거나 급여 사후관리 과정에서 의심되는 사례가 있을 때 수진자 조회 및 진료기록부와 같은 관련 서류 제출 요구 등의 절차를 거친 후에 이뤄진다. 그 외에도 거짓·부당청구의 개연성이 높은 요양기관의 경우에는 별도의 서류 제출 요구 없이 바로 현지확인을 진행하기도 한다. 그리고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방문심사는 심사과정에서 부당청구가 의심되거나, 지표연동자율개선제 미개선기관 중 부당청


법률칼럼

더보기

실업급여 부정 수급 시 처벌

안녕하세요. 법무법인 세종의 하태헌, 이정은 변호사입니다. 이번호에서는 실업급여제도 및 실업급여 부정수급 시 처벌 규정에 대하여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 고용보험 실업급여란? 실업급여란 고용보험 가입 근로자가 실직하여 재취업 활동을 하는 기간에 소정의 급여를 지급함으로써 실업으로 인한 생계불안을 극복하고 생활의 안정을 도와주며 재취업의 기회를 지원해주는 제도로서 실업급여는 크게 구직급여와 취업촉진수당으로 나눠져 있습니다(고용보험법 제37조). 그 외 수급요건과 수급자격의 제한에 관한 규정은 아래와 같습니다. ■ 관련 법령 고용보험법 제40조(구직급여의 수급 요건) ①구직급여는 이직한 근로자인 피보험자가 다음 각 호의 요건을 모두 갖춘 경우에 지급한다. 1. 제2항에 따른 기준기간(이하 ‘기준기간’이라 한다) 동안의 피보험 단위기간(제41조에 따른 피보험 단위기간을 말한다. 이하 같다)이 합산하여 180일 이상일 것 2. 근로의 의사와 능력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취업(영리를 목적으로 사업을 영위하는 경우를 포함한다. 이하 이 장 및 제5장에서 같다)하지 못한 상태에 있을 것 3. 이직사유가 제58조에 따른 수급자격의 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