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조금동두천 29.2℃
  • 구름많음강릉 26.1℃
  • 흐림서울 27.6℃
  • 대전 26.2℃
  • 대구 28.9℃
  • 흐림울산 29.3℃
  • 흐림광주 29.7℃
  • 흐림부산 28.0℃
  • 흐림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34.2℃
  • 구름많음강화 26.0℃
  • 흐림보은 25.6℃
  • 흐림금산 26.4℃
  • 흐림강진군 30.0℃
  • 흐림경주시 29.1℃
  • 흐림거제 28.7℃
기상청 제공
PDF 바로가기

[특집] 내 치과 ‘디지털치과’ 만들기 - 스트라우만 ‘P 시리즈’

URL복사

프리미엄 3D프린터 ‘나만 믿고 따라와~’
정확성·생산성·편의성 모두 업계 최고수준

[치과신문_전영선 기자 ys@sda.or.kr] 스트라우만이 디지털 라인업을 강화하고 있다. 디지털 덴티스트리 사업을 위한 스트라우만의 투자는 가히 공격적이다. 각종 스캐너와 소프트웨어를 전문적으로 연구·개발하는 dentalwings와 전 세계 투명교정 2위로 알려진 clearcorrect의 인수, 그리고 구강스캐너 ‘트리오스’로 유명한 3Shape, 독일의 3D프린터 제조사 rapidshape와의 파트너십 등 인수와 파트너십 체결로 그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지난 1월에는 국내시장에 rapidshape의 3D프린터를 공식 론칭하며 국내시장에서도 디지털 덴티스트리 사업을 강화해나간다는 계획이다.

 

UV 파장·Native 픽셀 등 수치로 입증된 정확성

스트라우만은 프리미엄 3D프린터를 내걸고 국내에 ‘P 20+’와 ‘P 30+’ 두 가지 모델을 출시했다. 프리미엄을 강조하고 있는 만큼 정확성과 속도 면에서 더욱 뛰어나다고 볼 수 있다.

 

정확성과 관련, 스트라우만 3D프린터의 프로젝트는 385nm의 파장을 사용한다. 3D프린터는 빛을 쏴서 레진을 경화시키는 원리인데, 이 빛이 얼마나 긴 파장을 가지고 있느냐를 수치화한 것이다. 이때 파장이 짧으면 짧을수록 오차가 적다. 대부분의 3D프린터는 405㎚의 파장을 사용하고 있는데, 이 역시 충분히 안정적인 파장이지만 이 보다 한 단계 우수하다는 것이 스트라우만 측의 설명이다.

 

해상도는 타 제품과 마찬가지로 HD급인 1092×1080을 사용하고 있다. 하지만 스트라우만은 오차범위를 가리키는 XY축의 한 픽셀(Native 픽셀)이 ±34㎛로 경쟁사 대비 뛰어난 정밀도를 자랑한다.

 

 

빌드 사이즈도 가장 큰 편에 속한다. 고출력모드의 경우 16~20분 정도의 출력시간이 소요되는데, 이 시간 동안 얼마나 많은 출력물을 뽑아낼 수 있는가가 중요하다. 이는 전적으로 빌드 플레이트 사이즈에 따라 결정되는데, 스트라우만 3D프린터의 경우 업계 최고 수준인 130×75㎚를 자랑한다. 이는 풀아치 모델을 안정적으로 출력할 수 있는 사이즈로, 스플린트는 4개, 크라운 기준으로 한 번에 40~60개까지 한 번에 출력이 가능한 사이즈다.

 

이와 같은 제품사양은 ‘P 20+’와 ‘P 30+’에 동일하게 적용된다. 크기도 다르고 제품의 가격도 다르지만, 3D프린팅의 정확도와 생산성을 위한 기본 제품사양은 동일하다. 다만 출력시간을 40% 당겨주는 고출력모드, 레진 온도조절 기능, 터치스크린의 크기 등 옵션에서 차이가 날 뿐이다.

 

세척기 ‘P wash’와 경화기 ‘P cure’

3D프린팅 후에는 세척과 경화 등 후처리 과정을 겪어야 한다. 이를 위한 세척기와 경화기 등 주변기기가 있는데, 제조사에 따라 이런 주변기기를 갖추지 못한 곳도 있다. 만약 세척기가 없다면, 출력물 표면에 묻어있는 끈적한 레진을 씻어내기 위해 알코올을 뿌려가며 일일이 솔질을 해야 한다.

 

스트라우만의 경우 세척기 ‘P wash’와 경화기 ‘P cure’를 모두 갖추고 있고, 그 성능 또한 매우 뛰어나다. ‘P wash’는 6~8분 이내에 완전 자동세척이 가능하고, 세척 수준도 추후 다시 닦아낼 필요가 없을 정도로 말끔히 세척된다는 게 스트라우만측의 설명이다. 특히 세척에는 고농도의 알코올이 사용되는데, ‘P wash’의 경우 별도의 알코올 보관용기에서 자동펌프를 통해 수조를 채우고, 세척 후에는 다시 자동으로 빨아들이는 방식으로 알코올과 사용자의 접촉시간을 최소화했다.

 

경화기 ‘P cure’는 진공기능을 추가해 차별화를 꾀했다. 경화기 내부에 산소가 남아있으면 산화층이 형성되는데, 이 산화층은 경화를 위해 조사되는 빛을 난반사해 경화를 방해한다. ‘P cure’에는 진공기능이 있어 최상의 상태로 경화가 이뤄질 수 있도록 했다.

 

 

작지만 큰 차이를 만들어내는 기능

이외에도 스트라우만 3D프린터 시스템에는 작지만 큰 차이를 만드는 소소한 기능과 배려가 녹아있다. 레진을 담는 수조는 일정기간이 지나면 교체를 해야하는 소모품인데, 이를 경쟁사 대비 저렴하게 공급해 유저들의 부담을 줄이는가 하면, 서지컬 가이드 전용 플레이트를 별도로 공급해 더욱 정밀한 출력물이 나올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외에도 추운날에는 레진의 온도가 떨어져 정확성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는데, 스트라우만의 경우 수조에 열선을 처리, 날씨에 상관없이 언제나 동일한 결과물을 얻을 수 있도록 구성했다.

관련기사

더보기
4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심리학 이야기

더보기
왕벌의 비행
얼마 전 반 클라이번 콩쿠르에서 임윤찬이 우승을 했다. 4년 전에도 한국인인 선우예권이 우승해 연속으로 받기 어려울 것이란 예상을 깨고 최연소 우승이라는 기록마저 남겼다. 필자도 간간이 심심하면 베르디 음악을 듣기는 하지만 어려운 음악을 이해할 만큼 클래식 마니아는 아니다. 뉴스를 들으며 호기심이 생겨 유튜브에서 그의 연주 모습을 보며 ‘신명나다’란 단어가 떠올랐다. 순수 국어인 ‘신명나다’는 ‘저절로 일어나는 흥겨운 신과 멋이 생기다’로 ‘신나다’보다 훨씬 더 깊이 있는 신남이라 할 수 있다. 혹자는 개인이면 ‘신난다’라 하고 여러 명이면 ‘신명난다’라고 하지만 사전적으로는 구분돼 보이지 않는다. 여러 명이 같이 놀다 보니 개인의 ‘신남’이 배가되어 나타나는 경향이 많지만 임윤찬처럼 혼자서도 충분히 신명나는 상태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어찌 보면 신들린 듯한 모습으로 보이지만 신명난 모습과는 다소 다르다. 신들린 모습은 무속인이 신(神)이 들어와 접신한 상태에서 작두에 오를 때처럼 평소와 다른 모습 상태라 할 수 있다. 한자어에 ‘신명(神明)’이 있지만 ‘신명나다’와는 의미가 다르고 천지신명(天地神明)의 의미에 가깝다. 신명이 나는 것은 오로지 자신의


보험칼럼

더보기

알아두면 힘이 되는 요양급여비 심사제도_④현지조사

건강보험에서의 현지조사는 요양기관이 지급받은 요양급여비용 등에 대해 세부진료내역을 근거로 사실관계 및 적법 여부를 확인·조사하는 것을 말한다. 그리고 조사 결과에 따라 부당이득이 확인된다면 이에 대해 환수와 행정처분이 이뤄지게 된다. 이러한 현지조사와 유사한 업무로 심평원 주관으로 이뤄지는 방문심사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주관이 되는 현지확인이 있는데, 실제 조사를 받는 입장에서는 조사 자체의 부담감 때문에 모두 다 똑같은 현지조사라고 생각할 수 있다. 하지만 실시 주관에 따라 내용 및 절차, 조치사항이 다르기 때문에 해당 조사가 현지조사인지 현지확인인지, 혹은 방문심사인지를 먼저 정확히 파악한 후 적절한 대처를 해야 한다. 건강보험공단의 현지확인은 통상적으로 요양기관 직원의 내부 고발이 있거나 급여 사후관리 과정에서 의심되는 사례가 있을 때 수진자 조회 및 진료기록부와 같은 관련 서류 제출 요구 등의 절차를 거친 후에 이뤄진다. 그 외에도 거짓·부당청구의 개연성이 높은 요양기관의 경우에는 별도의 서류 제출 요구 없이 바로 현지확인을 진행하기도 한다. 그리고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방문심사는 심사과정에서 부당청구가 의심되거나, 지표연동자율개선제 미개선기관 중 부당청


법률칼럼

더보기

실업급여 부정 수급 시 처벌

안녕하세요. 법무법인 세종의 하태헌, 이정은 변호사입니다. 이번호에서는 실업급여제도 및 실업급여 부정수급 시 처벌 규정에 대하여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 고용보험 실업급여란? 실업급여란 고용보험 가입 근로자가 실직하여 재취업 활동을 하는 기간에 소정의 급여를 지급함으로써 실업으로 인한 생계불안을 극복하고 생활의 안정을 도와주며 재취업의 기회를 지원해주는 제도로서 실업급여는 크게 구직급여와 취업촉진수당으로 나눠져 있습니다(고용보험법 제37조). 그 외 수급요건과 수급자격의 제한에 관한 규정은 아래와 같습니다. ■ 관련 법령 고용보험법 제40조(구직급여의 수급 요건) ①구직급여는 이직한 근로자인 피보험자가 다음 각 호의 요건을 모두 갖춘 경우에 지급한다. 1. 제2항에 따른 기준기간(이하 ‘기준기간’이라 한다) 동안의 피보험 단위기간(제41조에 따른 피보험 단위기간을 말한다. 이하 같다)이 합산하여 180일 이상일 것 2. 근로의 의사와 능력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취업(영리를 목적으로 사업을 영위하는 경우를 포함한다. 이하 이 장 및 제5장에서 같다)하지 못한 상태에 있을 것 3. 이직사유가 제58조에 따른 수급자격의 제